기사 (8,616건)

청양군(군수 김돈곤)이 지난 20일 면암 최익현 선생의 애국애민정신을 기리는 ‘선비충의문화관’ 조성사업을 위한 용역 중간보고회를 열어 추진상황을 점검했다.선비충의문화관 조성사업은 3가지 용역을 통해 추진되고 있다. 전체 실시설계용역과 모덕사 소장유물 기록화 사업 용역, 면암기념관 전시 기본계획 및 실시설계용역이다.군은 이날 유기적으로 연결된 3가지 용역을 한자리에서 검토하면서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공유했다.참여 전문가는 이 사업을 총괄 자문하는 이정수 충남대 교수, 면암기념관 전시를 담당하는 이병호 공주교육대 교수, 기록화 사업을 담당하는 성봉현 충남대 교수, 면암 선생의 후손인 최진홍 박사 등이다.이날 보고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개최된 착수보고회 때와 비교해 모덕사 경내 기존 건축물 활용성과 숙박시설 규모가 구체적으로 나타났으며, 조경계획도 한층 자세해졌다.지난해 8월 시작한 모덕사 기록화 사업은 춘추각, 고택, 유물전시관에 보관 중인 유물 약 3만여 점을 대대적으로 정리하는 작업이다. 이 중 160여 건의 중요유물은 면암기념관 전시콘텐츠로 활용될 수 있도록 자료 구축을 마쳤다.면암기념관은 크게 3개의 전시실로 구성된다. 1전시실은 면암 선생의 일상생활을 보여주는 사랑방으로 선생의 일생을 12폭으로 그린 ‘채미경세도’ 등을 전시한다. 2전시실은 면암 선생이 대마도로 압송된 1906년 전후의 시대적 상황을 보여준다. 3전시실은 면암 선생의 학문적 이념과 삶의 신념을 보여주는 곳으로 춘추각에 있던 문헌자료 일부를 전시할 계획이다.군 관계자는 “보고회를 통해 선비충의문화관 조성사업의 전체계획을 위한 설계와 유물 기록화, 기록화된 유물을 활용한 전시콘텐츠에 대해 뜻깊은 논의를 진행했다”라며 “2024년 준공 이후 교육기관으로 다양하게 활용하기 위해 충남교육청, 청양교육지원청과 협력체계를 논의하고 있다”라고 밝혔다.선비충의문화관은 청양군 목면 송암리에 있는 모덕사를 역사․문

청양군 | 이경 | 2022-09-21 10:10

청양군(군수 김돈곤)이 내년도 지역 문화재 활용 공모사업 3건을 유치하면서 사업비 3억 원을 확보했다고 20일 밝혔다. 선정된 사업은 ▲생생문화재 활용사업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 ▲고택 종갓집 활용사업이다.이 가운데 생생문화재 활용사업은 대한제국 최익현 의병장을 모신 사당 ‘모덕사’를 중심으로 진행되는 4년 연속 선정 사업이다.군은 지난 2020년부터 외세 침탈 극복과 주권 회복을 위해 목숨을 바친 최익현 선생과 의병들의 활동을 뮤지컬로 제작하는 등 선양사업을 추진해 왔다. 특히 군은 오는 2024년 준공 예정인 ‘모덕사 선비충의문화관’과 연계해 애국애족 정신의 현대적 국민운동 승화에 이바지할 계획이다.향교․서원 활용사업은 2021년부터 3년 연속 선정된 사업이다. 올해까지는 청양향교에서만 프로그램을 운영했으나, 2023년 사업에는 정산향교를 포함했다. 군은 조선 시대 지방의 중심 교육기관인 향교를 통해 선비정신의 현대적 가치를 조명하면서 전통 정신의 계승을 도모할 계획이다.고택 종갓집 활용사업은 남양면에 있는 ‘방기옥 가옥’을 중심으로 추진된다. 1776년 지어진 것으로 전하는 방기옥 가옥은 1985년 충남 문화재자료 제279호를 지정됐으며, 조선 시대 양반가의 주택 형태와 살림살이, 가장 한국적인 형태의 카페 ‘지은’의 독특함을 체험할 수 있다.군 관계자는 “지역 문화재를 활용한 공모사업을 계속 유치하면서 문화재의 가치와 의미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겠다”라면서 “프로그램 상설화를 통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라는 의지를 밝혔다.

청양군 | 이경 | 2022-09-20 10:40

청양군(군수 김돈곤)이 지난 17일 준공식을 치른 ‘블루쉽 하우스’에 대한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고 20일 밝혔다.지난 2020년 행정안전부 인구감소지역 통합지원사업 공모 선정으로 확보한 사업비 11억 원을 투입해 신축한 블루쉽 하우스(2층, 390㎡)는 청년층 창업 및 주거 공간이다.군은 지난해 공사를 시작해 1층에 일자리정보센터와 ‘누구나 가게’ 블루쉽점을 배치하고 2층에 셰어하우스 6호실을 마련했다.특히 블루쉽 하우스는 1층 입구부터 2층까지 모든 시설물에서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F 인증) 우수등급을 받는 등 장애인과 비장애인 누구나 마음 놓고 드나들며 꿈을 펼칠 수 있는 열린 공간이다.현재 1층에는 군청 사회적경제과 소관 일자리정보센터와 농업기술센터 소관 귀농・귀촌 상담센터가 있으며, 이곳에 고용노동부 출장 직원을 비롯해 전문 상담 인력 4명이 각종 취업 정보를 제공하는 등 청년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고 있다.또 누구나 가게 블루쉽점은 청년 창업자 육성공간으로 사회적기업 창업경진대회 최우수상을 받은 경력을 가진 ‘까꿍팜(대표 이현종)’이 입점해있다. 까꿍팜은 반려견 비누 용품 전문점이다.주거 공간인 셰어하우스는 2층에 자리해 있으며 청년층의 안정적인 정착과 편리한 생활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인구 유입과 유출 방지에 일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김돈곤 군수는 “우리 군은 청년층 정주 환경 개선과 일자리 창출, 그리고 문화 여건 향상 등 적극적이고 미래지향적인 정책을 전개하고 있다”라며 “청년을 상징하는 블루쉽 하우스가 청춘거리의 상징으로서 씨앗을 열매로 바꾸는 기적의 산실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청양군 | 이경 | 2022-09-20 10:39

청양군이 2022년 지역문화대상 우수지자체로 선정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받게 됐다고 16일 밝혔다.군은 적은 예산으로 소멸 위기 지역에 버스터미널 공간에 갤러리를 만들어 주민의 미술 문화 향유 기회를 늘렸다는 평가를 받았다.지역문화대상은 문체부와 지역문화진흥원이 지난해부터 지역문화 혁신에 앞장선 기초단체의 우수사례를 발굴․확산하기 위해 제정한 상이다.군은 ‘그려 봐유, 청양!’을 구호로 내세운 청양시외버스터미널 갤러리 사업을 의욕적으로 추진하면서 터미널 이용객과 주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대폭 확대했다.문체부는 터미널 공간을 전시실로 활용해 작가와 주민이 소통하면서 새로운 공동체를 형성하는 문화전략을 높게 평가했다.군은 2022년을 문화예술의 해를 선포하고 지역 문화예술단체와의 협업 속에서 버스터미널 갤러리와 군청 작은 미술관 전시회, 찾아가는 미술 교실, 청춘거리 문화가 있는 날 ‘오늘은 알프스’ 운영, 생활문화 소외계층 예술교육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군 관계자는 “다음 달 15일 경남 밀양시에서 개최되는 2022 문화의 달 행사 개막식에서 문체부 장관상과 함께 포상금 2,000만 원을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청양군 | 이경 | 2022-09-16 11:15

지난 14일 오전 10시부터 충남 청양군 장평면에서 한국산림아카데미 총동문회 회원 20여명이 8. 14 집중호우로 인한 큰 피해로 수해복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찾아 봉사활동을 펼쳤다.자원봉사 회원들은 흙으로 뒤범벅이 된 포도농가의 비닐하우스에서 바닥에 쌓여 있는 흙과 비닐을 제거하고 하우스 사이 고랑의 흙을 퍼내 수로를 정리하는 등 4시간 동안 구슬 땀을 흘렸다.한국산림아카데미 총동문회 제9대 노만택 회장은 "집중호우로 인해 큰 피해를 당해 고통받는 이웃과 아픔을 함께하면서 일상을 빠르게 회복하는데 도움을 드리고자 이번 봉사활동을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한국산림아카데미재단 안진찬 이사장은 “이번 봉사활동을 계기로 한국산림아카데미 자원봉사단을 발족해 1,741명의 동문들과 함께 정기적으로 산불방지, 산지정화, 수해복구, 불우이웃돕기 등의 자원봉사 활동을 적극 추진함으로써 더불어 함께 사는 사회를 만드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한국산림아카데미는 2010년에 설립돼 산림청에 등록된 전문교육기관으로 1년 과정인 산림최고경영자과정(현재 14기 운영중)과 단기 전문가과정을 통해 산림과 임업분야의 전문가 1,741명을 육성했고 2021년도에 정원최고경영자과정(현재 2기 운영중)을 신설해 우리나라에 새로운 정원문화를 구축해 나가는데 노력하고 있다.

청양군 | 이경 | 2022-09-15 1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