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 공간에서도 태극기 물결 휘날린다!
사이버 공간에서도 태극기 물결 휘날린다!
  • 손혜철
  • 승인 2011.06.02 0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태극기 달기 운동에 적극 동참하세요!” 대구시는 오는 6월 6일 제56회 현충일을 맞아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추모 및 그분들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자 SNS를 통한 사이버 홍보 강화, 태극기 이미지 PC 및 휴대폰 바탕화면 배경에 지정하는 운동을 벌이는 등 젊은층의 관심을 유도하는 다양한 태극기 달기 운동을 전개한다.

대구시는 시 및 구․군 소속직원에게 태극기 달기에 솔선수범하여 자녀와 함께 게양하고, 태극기 청결상태 정기점검 및 훼손된 경우 교체하는 등 관리에 철저를 기하도록 당부하는 한편 6월 6일 현충일을 맞아 사이버 태극기 달기 주간(6.1~3)을 정하여 태극기 이미지를 직원 PC 바탕화면에 배경으로 지정토록 하여 먼저 공무원부터 나라사랑에 앞장서기로 하였다.

특히 대구시는 지난해 처음 개설된 대구시 트위터와 페이스북을 통해 4천여명의 친구들에게 태극기 달기 운동의 메시지를 전하는 한편 휴대폰과 PC에도 태극기 이미지를 게양하자는 운동도 함께 벌이는 등 사이버 친구들을 통해 태극기 물결이 사방 곳곳 퍼져 나갈 수 있도록 사이버 홍보를 강화할 계획이다.

태극기 달기 운동에 참여 중인 한 대학생은 “트위터를 통해 자연스럽게 태극기 달기 운동에 동참하는 동시에 트위터 친구들에게도 전파할 수 있어 6월 6일 현충일이 각별하게 느껴진다. 애국자가 된 것 같아 뿌듯하다”고 말했다.

대구시는 사이버 홍보와 병행하여 관공서와 교육청, 유관기관 등 공공기관에 태극기 달기 운동 협조 공문을 발송하여 동참을 요청할 계획이다. 또 태극기 게양 운동 구․군별 시범지역으로 지정된 8개 지구 5,700세대에 대해서도 집중 홍보를 벌이는 한편 아파트 입주자 대표회의 연합회․주부모니터단․자원봉사자․미소친절119․시민 서포터즈 등 각종 사회단체와 다양한 계층의 시민들에게도 문자메시지를 발송하는 등 태극기 달기 운동에 적극 참여를 요청할 예정이다.

대구시는 이번 현충일 조기(弔旗)를 관공서와 공공기관은 오전 7시부터 자정까지 달기로 하는 한편 오전 7시부터 오후 6시까지 게양하는 각 가정이나 기업․단체 등도 자정까지 달도록 권장할 방침이다.

대구시 김선대 자치행정국장은 “세대가 변하면서 홍보방법도 변화할 필요가 있다”며 “대구에서 태극기 달기 붐을 일으키고 다양한 세대에 태극기의 사랑을 전파하기 위해 요즈음 젊은 층에 인기가 있는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을 통한 사이버 태극기 달기 운동 등을 병행해서 전개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앞으로 태극기 달기 운동을 산하 각급 기관, 단체 기업체의 일선 기관까지 지속적으로 전파하여 「태극기 가장 많이 다는 도시, 대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하겠다“며 나라사랑 실천운동에 적극 앞장설 것을 피력했다.

한편 태극기 구입은 구청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 민원실 또는 인터넷 태극기 판매업체 등을 통해 구입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