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대 윤대길, 경북 원자력공무원 합격
영남대 윤대길, 경북 원자력공무원 합격
  • 이경
  • 승인 2015.05.19 0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일반교육] 영남대학교(총장 노석균)는 '2014 경상북도 제2차 공개경쟁채용'에서 최초로 시행된 공업직 원자력직군 9급 공무원 시험에 응시한 윤대길(기계공학·원자력전공 08)씨가 최종 합격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2월 영남대학교를 졸업한 윤대길씨는 대학시절 동안 기계공학과 원자력공학을 복수전공하며 학업에 열중한 결과, 우수한 성적으로 (사)한국원자력학회 장학생으로 선발됐으며, ‘원자력클러스터공모전(경상북도 주관)’에서 슬로건 부문 대상에 입상하는 등 각종 교내·외 대회 수상 경력도 화려하다.

이번 첫 원자력직군 시험은 국어, 영어, 한국사, 핵공학개론, 보건물리학개론 총 5과목을 치르는 1차 필기시험 뒤 2차 면접시험을 통해 최종 합격자를 선발했다.

윤대길씨는 "대학입학 초부터 국가발전의 기반산업인 원자력에 관심을 갖고 공부한 노력이 오늘의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라며 “앞으로 원자력공무원으로서 원자력유관기관과 소통하고 다양한 원전현안에 대해 합리적으로 판단하여 국가발전에 헌신하겠다.”고 말했다.

김재근 지도교수는 “대학시절을 누구보다 열정적으로 보낸 윤 군이 앞으로 경북의 공무원으로서 지역 발전에 헌신하고 원전의 안전과 주민수용성 향상에 큰 역할을 해주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영남대는 2011학년도 1학기부터 융·복합 연계전공으로 원자력공학전공을 신설, 기계공학부(기계시스템전공, 기계설계 전공, 첨단기계전공)를 주관학부로 건설시스템공학과, 전기공학과, 전자공학과, 신소재공학부, 화학공학부가 참여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