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이한배의 사진 이야기 <1>
<포토뉴스> 이한배의 사진 이야기 <1>
  • 이한배
  • 승인 2015.06.03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원창역에서-

[불교공뉴스-문화] 순천 별량면엘 가면  원창역이 있다. 

 

대한민국 근대문화유산이라는 안내 팻말에
과거의 영화(榮華) 맡겨 놓고
입을 다물어 버린 이제는 아무도 오지 않는 쓸쓸한 빈 역사(驛舍) 

이따금 기차는 오지만 

야속하게도 눈길 한번 안 주고
뒤도 안돌아보고 지나가 버리고....
  
아무도 말을 듣지 않는 일단정지 팻말이
이제는 피곤해 보인다.
 

 

그래도 철망 울타리에는
예나 다름없이 나팔꽃이 아침 햇살에
환하게 미소 지으며 반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