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강화도&교동도 평화여행
인천시, 강화도&교동도 평화여행
  • 박동민
  • 승인 2016.06.09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인천시]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와 인천관광공사(사장 황준기)는 지난 5월에 이어 인천의 아름다운 섬을 알리고 각 섬의 매력과 섬 여행을 집중 홍보하고자 이달 6월 프로그램으로 <M.V.P.(Must Visit Place) 인천 섬 여행> 제 2탄인 “호국보훈의 달, 강화도&교동도 평화여행”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지난 5월에 진행했던 제 1탄 “한국 최초의 등대가 있는 무인도, 팔미도 여행” 프로그램에 참여한 탐방단 30여명은 팔미도에서의 이색 선상낚시, 등대 및 고동체험 하면서 인천만의 매력에 푹 빠졌으며, 온라인 SNS 팔미도 퀴즈 이벤트에도 900여명이 참여하는 등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번 6월 프로그램은 외세의 침략에 맞선 초지진, 광성보 등 안보 역사유적지가 많은 강화도와 6.25전쟁으로 피난왔다가 못 돌아간 실향민들이 살며 북한과 불과 2~3km 거리에 있는 땅인 교동도를 M.V.P.(Must Visit Place) 인천 섬 여행지로 선정하여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평화를 기원하는 의미를 더하였다.

이달 6월에 운영되는 <호국보훈의 달, 강화도&교동도 평화여행> 프로그램은 ① 인천관광 블로그와 페이스북에서 강화 교동도에 대해 퀴즈를 풀면서 알아보는 “온라인 퀴즈 이벤트” ② 오는 6월 25일(토) 안보관광지인 강화도와 교동도를 직접 즐기고 느낀 후 참가 후기를 SNS에 올려 여행내용을 공유하는 “강화도&교동도 탐방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탐방단 참가신청은 인천관광 블로그(http://yourincheon.tistory.com/1590)에서 볼 수 있다.

한편 <M.V.P.(Must Visit Place) 인천 섬 여행>은 5월부터 10월까지 진행하는 것으로, 인천의 168개 섬 중 수도권에서 가깝게 즐길 수 있는 섬을 매달 선정하여 ▲섬에 대한 특징을 알아보는 온라인 퀴즈 이벤트와 ▲인천 섬 여행 탐방단 참가를 통해 직접 섬을 느끼고 즐길 수 있는 탐방으로 구성된 프로그램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