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 기증자의 고마움을 전하겠습니다.
도서 기증자의 고마움을 전하겠습니다.
  • 박동민
  • 승인 2016.10.26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인천시]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인천시립도서관에 도서를 기증하는 도서기증자에게 기증자로서의 인정과 존중을 실현해 도서기부 문화정착에 기여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인천광역시 도서기증자 예우에 관한 규정」을 제정했다.

인천시는 올초부터 “책이 모이면 도서관이 됩니다.”라는 슬로건으로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협력해 인천의 도서기부 문화 확산 및 정착을 위해 「2016 범시민 도서기증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 그 결과로 2016년 9월말 59천권이 모여져 목표(30천권)대비 196%를 초과달성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와 관련해 인천시는 도서기증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이번 조례를 제정했다. 도서기증자에게는 각 도서관에 도서기증자 명판을 제작하여 명단을 게시하도록 했다. 도서기증 감사장 전달, 기증도서에 도서기증인 날인, 도서기증 우수회원에 대한 도서관 서비스 상향 조정 등도 포함되어 있다.

특히, 개인의 경우 500권, 개인 외에는 1,000권이상을 기증할 경우 기증도서 특별코너를 설치·운영해 기증자의 뜻을 기리고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도록 했다.

김재익 문화예술과장은 “이번 규정 제정을 통해 소중한 자료를 기증해 주신 분들께 감사의 뜻을 전할 수 있는 기틀이 마련되어 뜻깊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300만 인천시민이 책읽기 편한 도시로 발전해 나아갈 수 있도록 다양한 제도와 시책들을 발굴하여 추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