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전국최초, 우리 아파트 생생방송 실시
인천시 전국최초, 우리 아파트 생생방송 실시
  • 박동민
  • 승인 2016.12.06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인천시]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최근 사회적 이슈로 부각되어 온 잘못된 아파트 관리비 집행 사례를 바로 잡고 투명한 관리문화 정착을 위해 시범사업으로 관내 20개 아파트 단지에 입주자대표회의 실시간 방송장비 설치를 지원하고 있다.

 인천시의 거주자 약 3백만명 중 78%가 공동주택에 살고 있으며, 주택법에 의거 관리하는 아파트에는 54%인 약160만 명이 거주하고 있다. 이에 소요되는 관리비는 연간 1조 200억원(매월 850억원)에 달하고 있다.

그러나, 아파트내의 각종 공사 등 주민생활과 밀접한 사항을 결정하는 입주자대표회의가 동별 대표자 등 소수만이 참석하여 진행되고 회의결정 과정이 잘 공개 되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인천시는 이러한 의사결정 과정에 많은 입주민들이 불만과 의혹이 있다는 점에 착안하여, 회의 장면을 입주민에게 실시간 공개함으로써 입주민의 반목사항을 해소하고 보다 공정하고 투명하게 운영토록 하고자 실시간 방송장비 설치를 지원하게 됐다.

 이 번에 인천시의 지원을 받은 단지는 중구 영종하늘도시 한라수자인, 동구 동산 휴먼시아2단지, 연수구 송도 롯데캐슬 캠퍼스타운, 럭키송도, 연수2차 우성, 한양1차, 남동구 아시아드 선수촌 5단지, 햇빛마을 벽산, 간석 래미안, 간석 풍림아이원, 부평구 산곡 한화2차, 삼성래미안, 삼산주공 미래타운4단지, 계양구 은행마을 태산, 학마을 서해, 오류 신동아, 서구 검단1차 피오레, 마전 영남탑스빌, 청라29블럭 호반베르디움, LH 웨스턴 블루힐 등 20개 단지이며 현재 시험운영 중에 있다.

입주자대표회의 실시간 방송 시험운영은, 전국 최초로 우리 아파트 생생방송을 위한 네트워크 하이브리드시스템이다. 해당 입주민이 매월 개최되는 입주민대표회의를 TV, PC, 스마트폰을 통해 생생하게 시청할 수 있다. 또한 단지별 홈페이지 구축으로 전자투표, 아파트 소식 등 커뮤니티의 장을 통해 행복한 주거문화의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공동주택 입주민들이 많은 관심을 가지고 참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면서, 향후 사업 결과와 입주민 의견을 반영하여 보다 많은 공동주택에 지원이 될 수 있도록 대상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