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올해 공모 25개사업 456억 확보
옥천군 올해 공모 25개사업 456억 확보
  • 손혜철
  • 승인 2011.12.12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옥천]옥천군이 올해 각종 중앙행정기관 주관 공모사업에 25개사업이 선정돼 456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먼저 군은 청산면 시가지와 동이면 마티‧석탄권역이 농림수산식품부의 농산어촌개발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150억원을 들여 2012~2016 청산면 교평‧지전‧백운리 일원에 5만㎡ 규모의 생태공원과 보청천 산책‧자전거길 등을 설치한다.

또 마티ㆍ석탄권역은 옛 청마초등학교(마티리)를 중심으로 체험관광코스를 개발하고, 안터마을(석탄리) 앞 대청호 주변 등에 생태습지(4만㎡), 산책로(6㎞), 옛길(5.6㎞) 등을 복원할 예정이다.

농림수산식품부의 농어촌의 생산‧유통 기반구축 사업으로 옥수수 명품화사업에 6억원, 녹색농촌체험마을사업으로 7천700만원이 지원된다.

옥수수 명품화사업의 경우, 2012년 대청농업협동조합(조합장 이병준)이 옥수수 가공‧유통 시설 및 기계장비를 설치해 위생적이고, 맛있는 옥수수를 사계절 판매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고, 녹색농촌체험마을 지원은 2012년 꿈&들이평리마을회(군북면 이평리‧ 이장 주인상)가 주도해 도시민 초청 체험관을 만들고 직거래 장터 활성화등 도농교류의 장을 만드는 사업이다.

또, 농수산식품부의 ‘창조지역사업’에 선정돼 2012 ~ 2014년 5억8천600만원으로 옥천미디어센터 건립, 주민기자학교 운영, 학생미디어활용교육 등 지역주민이 영상매체 활용도를 높이고, 문화적욕구를 충족시키는 계기를 마련하게 된다.

이외에도 농림수산식품부의 도시민 농촌유치지원사업(2011~2013년)에 5억원이 지원돼 도시민의 귀촌‧귀농을 도와 활기찬 농촌사회 만들기에 노력하고 있다.

군은 대청호 수변을 공간으로 둘레길을 조성하는 '향수바람녹색길'이 행정안전부의 '친환경생활공간'조성사업에 선정돼 2011~ 2012년 초 10억원을 들여 대청댐 건설로 인해 30여년간 사람의 발길이 닿지 않았던 대청호 아름다운 수변공간을 안내면 장계리∼옥천읍 수북리∼동이면 석탄리∼안남면 연주리를 잇는 25㎞(폭2m)의 수변을 활용한 친환경 녹색길로 만들 계획이다.

또, 2012 ~ 2014년 환경부의 옥천읍·군북면 일원 하수관거정비사업(월류수 오염부하저감)에 210억원, 청산면 신매농어촌마을하수도정비사업에 34억원이 지원된다.

지식경제부의 2012년 지역에너지 절약사업(소각장 폐열이용 발전시설 등), 태양광발전기 설치사업(보건소, 읍사무소 등)에 13억5천만원이 투입되고 중소기업청의 옥천공설시장 태양광 발전장치(2012년)에 2억400만원이 사업비로 선정됐다.

2012년 보건복지부의 농어촌의료서비스개선사업(청산보건지소 이전 신축)에 5억8천만원을, 농촌진흥청의 기능성 과실(블랙초크베리) 생산사업에 2억원을 받게 됐다.

또한, 문화체육관광부의 문화를 통한 5일장 활성화 사업에 선정돼 4억원을 들여 전통혼례 재연, 상인 합창단, 정지용시극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옥천 오일장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이외에도, 농수산식품부의 농어촌 공동체회사 우수사업지원 5천만원, 행정안번부의 마을기업 육성사업에 5천만원, 지식경제부의 충북형 예비사회적기업 재정지원사업에 5천8백만원등 다양한 부분에서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올 한해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업무를 수행한 결과, 군은 충북도의 2010 국도정시책 시군종합형가 우수기관으로 2억8천만원, 행정안전부의 2010년 위험도로 구조개선사업 장려기관으로 1억원의 인센티브를 받는 등 11개분야 4억8천만원을 받게 된다.

군의 한 관계자는 “공모로 확보된 사업비가 작년 11건 99억8천800만원보다 올해 25건 456억원으로 4.5배 정도 증가되는 등 좋은 결과를 얻었다. 각 분야에서 열심히 노력한 공무원들과 주민들의 노력 덕분인 것 같다”라며 “ 내년에도 다양한 공모사업 선정 및 사업비 확보로 지역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