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병옥 음성군수, 발빠른 현장행정
조병옥 음성군수, 발빠른 현장행정
  • 손혜철
  • 승인 2018.08.26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6년 만에 한반도를 통과한 제19호 태풍 ‘솔릭’에 대비하여 발빠른 현장행정을 펼쳐 피해 최소화에 힘썼다.

조병옥 군수는 23일 금왕 하상주차장을 찾아 아직 차량이 주차되어 있는 지를 확인하고 집중 호우 시 하천이 범람하지 않도록 배수관과 지장물 제거 등을 관련 부서에 지시했다.

이어 다른 현장에서도 동일한 조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당부서에 점검을 지시하고 태풍이 지나가고 하천 수위가 안정화 될 때까지 음성군 내 4개 하상주차장에 대해 폐쇄를 지시했다.

하상주차장 점검을 마친 후, 조병옥 군수는 음성읍 용산리 복숭아 농가를 찾아 강풍에 의한 낙과예방 관리실태를 점검했다. 낙과방지 지주목과 바람저감막의 상태를 살피고 해당부서에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사전조치를 당부했다.

또한 이날 저녁 조병옥 군수는 안전총괄과를 비롯한 각 부서를 다니며 비상근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했다.

조병옥 군수는 “철저한 대비로 인명·재산 피해가 없도록 사전예찰 활동과 점검을 해달라”고 강조하고, “태풍 특보 상황에 따라 피해 발생 시 보고 체계 유지 및 신속한 복구 지원에 총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음성군은 지난 21일 모든 부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태풍 대응 긴급대책회의를 갖고 22일부터 기상특보 해제 시까지 24시간 비상근무를 실시했으며, 마을방송과 함께 재난안전문자를 1일 2회 이상 발송하고 태풍상황 종료 시까지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태풍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