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농축산식품분야 표창 잇단 수상 낭보
전북도, 농축산식품분야 표창 잇단 수상 낭보
  • 강상구 기자
  • 승인 2020.12.28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산업훈장1, 대통령4, 국무총리4, 장관134점 등 총 144점 표창

원예산업 종합계획 전국 1위, 농산물 산지유통 전국 최다 선정 등

전라북도 농정시책에 대한 수상 소식이 잇따르고 있다.

 전북도는 28일 민관협치인 삼락농정을 도정의 핵심정책으로 삼고 각종 사업과 시책을 추진한 공무원과 농업인들이 잇따라 수상하며 역량을 유감없이 발휘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북도에 따르면 정부의 농정시책 유공, 농촌지역개발 유공, 식량산업 발전 유공, 축산정책 유공 등 농축산업 전 분야 평가에서 산업훈장 1점, 대통령상 4점, 국무총리 4점, 장관 표창 134점 등 총 144점의 표창을 전북 농업‧농촌 발전에 노력한 공무원과 농업인들이 수상했다.

 특히, 전북도의 식량산업 정책을 추진하는 농산유통과에서 2년 연속 대통령상 수상자를 배출하였으며, 친환경 농업 활성화로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한 영농조합법인 오가닉팜 대표가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여기에 힘입어 전라북도는 2021년 농림축산식품부 농산물 산지유통혁신조직 지원 시범사업에 전국 최다 4개소 선정과 ‘20년 원예산업 종합계획 이행실적 연차평가’ 전국 1위, ‘20년 산지유통조직 운영실적 평가’ ㈜농산 1위(민간분야), 전주조공법인 2위(농협분야)를 차지하였다.

 또한, 전라북도는 전국 17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농림축산식품부가 실시한 ‘지자체 방역 우수 사례 특별평가’에서 장려상을 수상하고, 임실군은 농업생산기반 시책 유공기관 평가에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기관표창을 수상하였다.

 이밖에도, 동물용의약품 효능안전성 평가센터 공모 선정, 금강Ⅲ지구 영농편의 증진사업 예타 통과 및 2021년 국비 확보 등 농축산식품분야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냈다.

 최재용 전북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이번 성과는 민관협치인 삼락농정위원회를 통한 핵심시책을 추진한 결실이라고 생각한다” 며, “내년에도 농업인을 위한 시책을 적극 발굴하고 지원해 농민이 행복한 농촌, 사람찾는 농촌을 만들기 위해 도와 시군이 힘을 합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