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설맞이 ‘대도시’ 농수특산물 직거래 장터
전남도, 설맞이 ‘대도시’ 농수특산물 직거래 장터
  • 강상구 기자
  • 승인 2021.01.22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전라남도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농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해 전라남도 우수 농수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개설하고 적극적인 판촉전에 돌입했다.

전라남도는 킴스클럽과 협력해 26일까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소재 킴스클럽 야탑점에 ‘설맞이 남도장터’를 운영하고, 도내 22개 시군에서 추천받은 우수 대표 농수특산물 250여개 품목을 판매한다.

제품은 주로 여수 돌산갓김치를 비롯 나주 잡곡, 광양 매실, 고흥 석류, 장흥 표고버섯, 함평 꿀, 영광 굴비, 장성 곶감, 완도 김, 진도 미역, 신안 젓갈 등 전남대표 농특산품이 판매되며, 시중 가격보다 20~30%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킴스클럽 매장 방문객에게 전남도가 운영중인 농수축산물 온라인 쇼핑몰 ‘남도장터’ 소개와 함께 ‘남도장터’에서 진행 중인 설맞이 온라인 특판 행사를 홍보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매장 내부에 ‘남도장터’ 홍보영상을 송출하고, 설 선물 홍보 전단지도 배부한다.

현재 남도장터는 설맞이 판매 활성화를 위해 다음달 10일까지 총 583개 선별된 제품을 최대 76%까지 할인해주는 행사를 펼치고 있다.

전라남도는 이번 직거래 장터에 이어 29일부터 부산 롯데백화점 광복점과 광주 신세계백화점에서도 설맞이 판촉전을 이어갈 방침이다.

강종철 전라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대형유통업체를 통한 오프라인 직거래장터는 판로가 막힌 중소농가들이 소득을 창출할 수 있는 통로다”며 “온‧오프라인 직거래 판매망을 확대 운영해 농가소득을 안정화하고 농수산물 소비 촉진을 유도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