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 좌구산’황금빛 봄의 전령사 복수초 개화
‘증평 좌구산’황금빛 봄의 전령사 복수초 개화
  • 손혜철
  • 승인 2021.02.09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봄의 시작을 알리는 황금빛 봄의 전령사 복수초가 중부권 최고의 산림휴양시설인 증평 좌구산휴양랜드에 활짝 피어 등산을 즐기는 방문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복수초는 꽃이 피기 직전 20일 간의 기온 영향을 가장 잘 받는 식물로 알려졌으며, 보통 2월 중·하순에 꽃피우지만 작년에 이어 올해도 개화시기가 앞당겨졌다.

휴양랜드 체력단련지구에서 바람소리길을 따라 걷다 보면 눈과 낙엽 사이에서 그 황금빛 얼굴을 발견할 수 있다.

꽃잎을 닫고 있다가 해가 뜨면 햇빛을 향해 꽃잎을 활짝 펼치기에 오전 11시에서 오후 3시 사이에 가장 아름다운 모습을 감상할 수 있다.

복수초는 복과 장수를 기원하는 꽃으로 하얀 눈 속에서 꽃이 핀다고 얼음새꽃, 설연화, 눈색이꽃 등 눈과 관련하여 다양한 이름으로 불린다.

좌구산휴양림 관계자는“차가운 눈 속에서 희망의 노란 꽃잎을 틔어내는 복수초처럼 어려운 상황에서도 모든 분들의 희망이 빛을 보는 한 해를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