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그린카진흥원 강력한 경영혁신 방안 발표”
“광주그린카진흥원 강력한 경영혁신 방안 발표”
  • 윤채홍 기자
  • 승인 2021.02.23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재)광주그린카진흥원(원장 김덕모)은 2020년 7월부터 언론보도, 시 지도점검 및 특정감사에서 지적된 기관운영 전반에 대해 자체 및 외부 진단을 통해 조직구조혁신, 전문직위제 도입, 징계관련 제규정 강화 등 대대적인 경영혁신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 먼저 조직구조 효율성 제고를 위한 혁신방안으로 ▲직속부서(본부) 구조혁신(1본부 1단 → 1본부) ▲경영본부 대팀제 개편(1본부 2부 → 1팀) ▲내부감사 및 사업분야 강화(감사팀, 수소사업팀 신설) ▲보직자 임면 유연성 강화(부제 → 팀제) 등을 추진한다.

 일하는 직장문화 조성 및 교육·평가분야 혁신을 위해 ▲ `전문직위제`를 도입하여 직원들의 직무숙련도 및 경력개발을 적극적으로 지원 ▲승진 심사 시 교육훈련 성과 필수항목 지정 ▲보직자 휴식년제를 도입하여 보직 장기수행에 따른 나태와 복지부동 방지 ▲장기 미성과자 경영성과급 미지급 등을 추진한다.

 또한, 채용비위 등 각종 행정부적정 행위 예방과 근절을 위한 혁신안으로 ▲중대비위자 원아웃제 도입 ▲중대비위자 승진 및 보직 임용제한 ▲징계단계 강화(4단계→6단계. 강급·파면 추가) 등 인사관련 규정 개정도 함께 추진한다.

 진흥원은 금번 혁신안의 타당성과 객관성, 실천 가능성을 확보하기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노동조합 대표자 등이 포함된 내부 경영혁신 TF를 가동해 `전직원 설문조사와 직무조사` `기관장과 전직원 간의 간담회` 등을 거쳐 자체 혁신방안을 수립하였다.

 이를 토대로 시의회(산업건설위원회 위원), 경영컨설팅 전문가 등이 참여한 `그린카진흥원 조직진단 TF’에서 추가 논의과정을 거쳐 최종 혁신방안을 도출하였다.

 한편, 광주형일자리 성공지원을 위해 2019년 기관 내부에 GGM업무 지원단을 구성하여 광주글로벌모터스의 법인 설립 등을 지원하고 지역 부품 협력업체 인력 이탈 방지 등을 위해 노력해 왔으며, 최근에는 GGM과 공동으로 고용노동부의 ‘K-디지털 직업훈련 사업’을 유치하기 위해 힘을 쏟고 있다.

 진흥원은 지난 석 달 동안 직장 내 분위기 일신과 기관의 정상화를 위해 노력하였다. 그러나 이제는 진흥원 본연의 기능과 역할인 지역 자동차산업 발전과 기업지원, 그리고 광주글로벌모터스 1대주주로서의 역할에 집중할 것을 다짐했다.

 진흥원이 오늘 밝힌 경영혁신안은 진흥원 이사회 승인과정 등을 거쳐 오는 3월중 본격적으로 시행될 예정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