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테크노파크, 온택트 네트워크 체계구축 주도
충북테크노파크, 온택트 네트워크 체계구축 주도
  • 손혜철
  • 승인 2021.03.04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재)충북테크노파크(원장 송재빈)는 4일 충청북도 신성장 산업분야 온라인 통합사업설명회를 유튜브 충청북도 공식채널을 통해 개최하였다.

이번 통합사업설명회는 충북도 주최, 충북테크노파크 주관으로 운영되었으며 도내 8개 기관이 참여하여 기관소개와 더불어 39개의 지원사업을 소개한 것으로 전해진다.

충북테크노파크는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변화 속에서 기업이 자생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자 ▲정보습득 채널 다변화, ▲비대면 바이어 연계 촉진, ▲온택트 기업마케팅 확산에 노력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진행된 본 설명회는 코로나19 팬데믹에 의해 기업과의 접점이 축소됨을 극복하고 산학연관 간 네트워크 접점 확대를 위해 온택트를 기반으로 준비된 것이다.

또한, 비대면 네트워크의 핵심이 되는 화상회의체계를 지역 내 정착시키기 위해 추진한 “온라인 공동활용 화상회의실 구축 지원”으로 충북 지역내 중소기업과 기관이 활용할 수 있는 화상회의실 75개소를 상반기 중 구축완료 예정으로 코로나 팬데믹 위기극복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2020년에는 “청주시 사이버 B2B 수출상담회”, “충북 대표산업 글로벌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개최하여 해외바이어와 1:1 비즈니스 비대면 창구를 마련하였고 충북도 최초 모바일 플랫폼 기반 “충북TP 기업지원 통합사업설명회”와 On-Line “이노카페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운영을 통해 온택트 시대를 반영한 정보연계 채널을 운영하였다.

더불어 소비자의 접점이 온라인으로 급속히 확산됨을 반영, “충북 유튜브 활용 기업 마케팅 지원사업”, “글로벌 온라인 플랫폼 입점 지원”을 수행하여 충북 중소기업의 온라인 마케팅 체계 구축을 견인하였다.

충북테크노파크 송재빈 원장은“코로나19 이후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속에서 중소기업이 생존할 수 있는 온택트 기반조성은 매우 긴요하다”면서“글로벌 위기를 기업의 역량강화 기회로 삼을 수 있도록 비대면 중심의 디지털 전환을 견인코자 심혈을 기울여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