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공연 ‘풍성’
증평군,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공연 ‘풍성’
  • 손혜철
  • 승인 2021.03.09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증평군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에서 공모한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프로그램”에 2년 연속 선정됐다.

이번 선정을 통해 군은 국비 포함 4천만원의 예산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보강천 물빛공원, 김득신문학관, 증평문화회관, 지역 학교 등 총 5개 장소에서 풍성한 문화공연을 개최할 예정이다.

연극, 음악, 전통예술 등 실력이 입증된 5개 단체의 공동 참여 속에 증평 지역의 대표적인 독립운동가 연병환․연병호 형제를 소재로 한 국악탈놀이극‘백두산 호랭이’, 조선시대 대표적인 다독가인 백곡 김득신의 일대기를 담은 마당극 ‘괴짜선비 김득신’, 보강천과 장뜰두레농요를 창작곡으로 승화시킨 ‘장뜰의 노래, 반여울의 소리’ 등 지역성을 살린 창작공연이 다수 포함됐다.

군은 이번 공연사업을 중심으로 지역 내 문화가 있는 날 활성화를 도모하는 한편, 문화예술단체와의 소통 및 협업을 강화해 지역기반 콘텐츠를 지속 발전시켜 나갈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우리 지역 근거리에서 쉽게 만날 수 있는 수준 높은 문화공연을 제공함으로써 코로나 우울 극복과 문화 향유 기회 확대에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