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 “삼기저수지 등잔길” 봄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
증평 “삼기저수지 등잔길” 봄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
  • 손혜철
  • 승인 2021.04.09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 증평군‘삼기저수지 등잔길’이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2021년 봄 시즌 비대면 안심 관광지 25선’에 선정됐다.

한국관광공사는 전국 여행지 중 계절별로 비대면 관광지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WITH 코로나 시대에 심신이 지친 국민들의 여행수요를 충족하고, 생활 속 거리 두기를 하면서 안심하고 여행할 수 있는 힐링 여행지로 선정된 만큼 그 의미가 크다고 볼 수 있다.

‘삼기저수지 등잔길’은 증평군 율리 삼기저수지 주변을 두르는 총길이 3km 수변 산책코스로 목재 탐방데크가 수면 위로 지나가도록 되어 있다.

전 구간 완만한 평지형으로 조성돼 있어 노약자나 어린이도 부담 없이 걸을 수 있는 곳이다.

사시사철 저수지와 물속의 푸른 나무가 어우러져 아름다운 장관을 이루고 있으며, 특히 봄철에는 삼기저수지 푸른물과 Ikm에 이르는 연분홍의 벚꽃 물결이 장관을 이루는 곳이다.

길 곳곳마다 한 방향 걷기 플랜카드 및 손소독제가 곳곳에 비치되어 있어 방문객 비대면 안전 여행을 위해 힘쓰고 있다.

군 관계자는“안전하게 여행할 수 있는 관광지로 선정된 만큼 관광객분들이 안심하고 여행하실 수 있도록 관광지 방역지침의 준수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며“관광객분들도 사회적거리두기 수칙을 준수하며 안전한 여행을 즐기시기를 권한다”고 말했다.

한편,‘좌구산 분젓치 산새길 테마로드’는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2020 가을 비대면 관광지 100선’에 선정된 바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