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021년 웹기반 부산해양콘퍼런스 개최
부산시, 2021년 웹기반 부산해양콘퍼런스 개최
  • 이경
  • 승인 2021.05.25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는 27일 오전 10시부터 ‘코로나 일상’에 대비해 해양 관련 산업의 활로를 모색하고, 시민들의 해양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기 위한 「2021년 웹기반 부산해양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콘퍼런스에는 부산광역시의회, 국립한국해양대학교, 한국해양수산개발원, 한국해양과학기술원,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한국해양진흥공사, 부산항만공사 등 국내 해양 관련 14개 기관이 참여한다.

부산해양콘퍼런스는 해양인들의 소통공간을 마련을 통한 해양분야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지난 2019년 처음 개최되었으며 지난해에는 코로나19 감염이 확산하면서 온라인으로 진행되었다.

올해도 발제자와 토론자는 스튜디오에서, 일반 참가자들은 인터넷 플랫폼을 이용해 사전 의견과 댓글 등으로 토론에 참여하는 비대면 방식의 쌍방향 소통이 이루어진다.

특히, 새로운 토론 문화 정착을 위해 발제자와 토론자 간 토론 시간은 대폭 줄이고, 일반 참여자들과의 쌍방향 소통에 많은 시간을 할애할 예정이다. 사전등록은 홈페이지(http://ocean-conf.org)를 통해 26일까지 누구나 할 수 있다.

토론회는 ▲허윤수 부산연구원 기획조정실장이 ‘가덕신공항 건설에 따른 육해공 트라이포트 구축과 부산의 미래’에 대해 ▲류동근 한국해양대학교 국제물류사업단장이 ‘한국해운 재건과 미래 발전 방안, 그리고 부산’을 ▲박수진 한국해양수산개발원 해양연구본부 연구위원은 ‘2050 탄소중립을 위한 해양산업 전략’에 대해 발표하고, 온·오프라인 참석자들과 토론을 진행한다.

아울러 27일 오후 8시부터는 홈페이지에서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골든벨 대회도 개최된다. 최종까지 남은 20명에게는 10만 원 상당의 모바일 쿠폰을 제공할 예정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콘퍼런스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위축된 해양산업의 위기 극복 대응을 논의하고, 해양인의 역량을 결집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며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