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심심산골나물산업 육성사업 추진‘ 순항 ’
전북 심심산골나물산업 육성사업 추진‘ 순항 ’
  • 강상구 기자
  • 승인 2021.06.17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전라북도가 올해 새롭게 선보인 심심산골나물산업 육성사업이 순조롭게 추진 중이다.

 심심산골나물산업 육성사업은 전라북도가 각 시군의 지역적 자원과 농가 수요 등 종합적인 환경을 고려하여, 지역의 대표 나물을 육성하는 사업으로, 도내 14개 시군에 올해부터 2028년까지 8년간 약 288억 원을 투입하여 1시군 1대표나물 품목을 중점 육성하는 사업이다.

 이를 위해 1개 시군당 3~5년간 총 20억 원씩 투입되며, 나물 생산 기반 조성, 가공시설구축, 유통·홍보마케팅, 나물특화마을 조성 등에 대한 포괄적 지원을 한다.

* 시군(품목별) 20억원(도비 50%, 시군비 30%, 자담 20%)

 전북도는 지난 4월, 올해 사업 대상자를 진안군의 머위나물로 선정하고 본격적인 사업 착수를 앞두고 있다.

 진안군은 올해부터 2025년까지 5년간, 생산자 조직화를 통한 공동작업과 시설 규모화로(수막재배, 스마트 기술접목 등) 생산기반을 조성하고, 가공시설 개보수, 신제품 연구개발 등의 가공기반 구축과, 나물의 수집·유통, 포장 및 품질관리, 수요처 확대 등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안정적이고 전문적인 유통조직을 활용, 지역농산물의 부가가치 향상을 꾀할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머위특화마을’을 조성하여 농촌체험 교육장, 농가 맛집, 약초카페, 민박운영 등의 다양한 컨텐츠를 구성하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전북도는 이를 위해 시군별 품목 특성에 따른 가공·유통, 홍보·마케팅 분야의 맞춤형 지원체계를 폭넓게 가동 중이며, 예비사업 대상 자원발굴에도 적극적으로 발 벗고 나서고 있다.

 도내나물 가공활용 방안으로 도내 식품기업과 나물의 연계를 통한 제품개발에 대한 협의로 제품테스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나물 산업화전략 방안 강구를 위한 전문가 회의를 개최하여, 분야별 전문가 컨설팅을 통해 내실있는 사업을 도모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하였다.

 또한 지난 6월 11일 남원시와 22년도 사업대상 자원 발굴을 위한 2차 업무회의를 가져 예비사업 선정을 위해 협의 중에 있다.

 최재용 전북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전라북도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나물사업이 성공모델로 안정적인 정착을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것”이라며, “생산하는 농가와 가공업체 등 사업 참여 주체의 성장으로 지역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를 기대해본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