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차 세계한상대회 개최장소 서울로 변경
제19차 세계한상대회 개최장소 서울로 변경
  • 승진주
  • 승인 2021.08.29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재외동포재단(이사장 김성곤)은 올해 10월 19일(화)~21일(목)까지 열리는 제19차 세계한상대회 개최 장소를 대전광역시에서 서울특별시(잠실 롯데호텔)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금년도 제19차 세계한상대회는 대전광역시와 공동주관으로 대전에서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대전광역시는 최근 대전 지역 코로나19 델타변이 확진자 증가로 인한 행사 개최 부담의 사유로 지난 8월 20일 최종적으로 공동주관 개최를 철회한다는 의사를 밝혔다.

이에 재외동포재단은 8월 27일 제38차 세계한상대회 임시 운영위원회의를 열고 기존 계획대로 제19차 세계한상대회를 온‧오프라인으로 개최하되, 개최 장소를 서울로 변경하기로 의결하였다.금번 임시 운영위원회에서 한 해외 운영위원은 “금번 19차 세계한상대회는 이미 코로나19 상황임을 충분히 감안하여, 재외동포재단 등 운영사무국에서 온라인 플랫폼을 강화한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열심히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대전시의 갑작스러운 공동주관 개최 철회는 무척 실망스럽다. 지자체가 공식적으로 한 약속을 이렇게 취소한다는 것은 재외동포를 경시한다고 느껴져 못내 유감스럽다.”라고 말했다.

재외동포재단 김성곤 이사장은 “행사 일자가 얼마남지 않은 시점에서 유례없는 공동주관 지자체의 개최 철회 의사로 인해 준비과정에 어려움도 있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19차 세계한상대회는 한상경제인들의 대표적 행사임에 걸맞게 내실있게 준비하고 있다. 우수한 한상 바이어와 국내기업을 초청하고, 한상포럼, 기업수출상담, 기업IR, 세미나 등 실질적으로 도움될 수 있는 좋은 콘텐츠들로 가득 채울 예정이며, 화상 참석과 실시간 라이브 방송이 가능한 비대면 온라인플랫폼을 적극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세계한상대회에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