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공예비엔날레 오늘도 공예 분야 전문가들 발길 잇따라
청주공예비엔날레 오늘도 공예 분야 전문가들 발길 잇따라
  • 손혜철
  • 승인 2021.09.23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추석 연휴가 끝나고 일상으로 돌아온 23일(목)에도 공예 분야 전문가들의 발길이 비엔날레로 향했다. 지난 10일 막을 내린 2021 밀라노 한국공예전의 강재영 예술감독을 비롯해 큐레이터 일행이 비엔날레 현장을 보기 위해 청주를 방문했고, 한국공예문화디자인진흥원(KCDF) 관계자들도 방문했다. 특히 2021 밀라노 한국공예전 강재영 감독은 전시공간마다 달라지는 색감과 구성에 감탄하며 20여 년의 역사와 저력이 응집된 행사라 감탄하기도.

○ 비엔날레 추석 이벤트 흥행 받고, 퀴즈 이벤트까지!

추석을 맞아 비엔날레가 기획한 ‘더도 말고 덜도 말고 5,000보만 걸어라!’ 이벤트가 연휴 내내 연일 랭킹 기록을 갈아치우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첫날인 18일(토) 27,141보를 기록한 관람객을 시작으로 이튿날 27,700보로 기록을 경신한 데 이어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22일(수)에는 무려 49,732보를 걸은 관람객까지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매일 랭킹 1위를 기록한 관람객에게는 비엔날레 공식 파트너사인 에어로케이에서 제공하는 청주-제주 왕복 항공권 2매씩이 증정됐다.

조직위는 추석 연휴 기간 동안 관람객이 보내준 뜨거운 성원과 참여에 감사하는 의미로 이번 주말부터 새로운 이벤트 ‘비엔날레 마스터를 찾습니다’를 선보인다. 비엔날레가 막을 내리는 10월 17일까지 주말과 공휴일마다 진행되는 퀴즈 이벤트로, 출제된 5문항에 대한 답지를 제출하면 된다. 만점자 가운데 추첨을 통해 매일 1명에게 비엔날레 공식 파스터사인 에어로케이 청주-제주 왕복 항공권 2매씩을 증정하며, 정답과 상관없이 참여자 전원 중 매일 5명을 추첨해 음료쿠폰 1매씩을 증정한다.

‘비엔날레 마스터를 찾습니다’이벤트 참여 장소는 비엔날레 주 전시장인 문화제조창 본관 3층 아트숍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