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탄소중립 실현 ‘기후변화대응 선도도시 비전 수립’에 나서
괴산군, 탄소중립 실현 ‘기후변화대응 선도도시 비전 수립’에 나서
  • 손혜철
  • 승인 2021.10.08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 괴산군은 지난 8일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괴산군 기후변화대응 선도도시 기초구상 용역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이차영 괴산군수, 조경민 총괄기획가를 비롯한 관계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탄소중립 실천과 관련된 국제적 흐름과 국가정책추진 방향에 따라 기후변화대응 도시비전을 수립하고자 마련됐다.

풍부한 산림자원과 유기농업 등 괴산군의 특성을 고려한 기후변화 대응 도시비전 수립을 위해 △산림탄소중립 생태계관리도시 △친환경유기농업 선도도시 △혁신적 공공에너지 및 교통순환도시 △넷-제로 산업 순환도시의 4대 도시비전과 비전에 따른 5대 핵심영역 및 핵심영역별 12개의 주요전략을 제시하였다.

군은 향후 기후변화 대응 도시비전 수립 후 기후변화대응 인식확산과 세부 계획 수립과정에 전문가 및 주민의 의견을 반영하기 위한 위원회를 구성할 계획이다.

위원회가 구성되면 괴산군의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기후변화대응 선도도시 비전을 선포하고 기후변화와 온실가스의 주범인 이산화탄소를 배출한 만큼 흡수해 실질적인 배출량을 ‘0’으로 만들어나가는 탄소중립 실천 정책을 추진한다.

군은 주민과 전문가가 참여한 위원회 의견을 반영한 도시비전에 따라 연차별로 탄소중립 실천 정책을 구체화해 실행에 옮길 예정이다.

이차영 군수는 “괴산군의 76%를 차지하는 산림, 친환경 유기농업, 2022년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 개최 등 괴산군의 특성을 고려한 기후변화대응 선도도시 비전을 수립·선포하겠다”며 “또한 주민들이 참여하는 위원회 구성해 공감하고 실천할 수 있는 세부탄소중립 계획을 수립하고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차근차근 실현가능한 정책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