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숲교육·체험단지 조성사업 ‘박차’
괴산군, 숲교육·체험단지 조성사업 ‘박차’
  • 손혜철
  • 승인 2021.10.08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 괴산군이 숲교육·체험단지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8일 군청 회의실에서 ‘숲교육·체험단지 조성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중간보고회’를 열고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보고회는 군 관계자, 산림조합, 외부전문가, 마을주민 등 12명이 참석한 가운데 숲교육·체험단지의 시설 배치, 로프체험교육시설 코스, 주변경관조성 등 실시설계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괴산군 사리면 이곡저수지 일원에 조성되는 숲교육·체험단지는 총 사업비 40억원을 투입해 △숲교육체험센터 △로프체험 교육시설 △숲체험 놀이터 △산채재배단지 등을 건립한다.

숲교육·체험단지를 활용해 아보리스트 교육, 로프체험 교육, 산채체험 교육, 숲 생태교육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수목관리전문가, 일반인, 유아·청소년, 가족단위 방문객에게 숲을 주제로 한 교육과 체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군은 숲교육·체험단지 조성사업을 2023년까지 완료하고 2024년 개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최근 위험목, 피해우려목 제거 등 대형수목에 대한 산림민원이 증가함에 따라 군은 2020년부터 아보리스트 교육을 시행하며 65명의 수료생을 배출하는 등 수목관리전문가 육성에 힘써왔다.

이번 숲교육·체험단지 조성사업을 통해 더욱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수목관리전문가 교육을 시행하고, 이를 통해 괴산군을 숲교육의 중심지로 육성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숲교육·체험단지는 괴산군의 지리적 장점인 산림을 활용한 대표적인 교육·체험시설이 될 것”이라며 “괴산군민은 물론 전국의 수목관리 등 산림 전문가를 육성하여 산림교육의 중심지가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괴산군은 장연면 오가리 일원에 총사업비 294억원을 투입해 박달산자연휴양림, 산림레포츠시설, 치유의 숲, 숲속야영장이 들어서는 산림복지단지를 조성하는 등 풍부한 산림자원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