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향초병설유, ‘오늘은 나도 요리사!’닭가슴살 브리또 만들기
죽향초병설유, ‘오늘은 나도 요리사!’닭가슴살 브리또 만들기
  • 손혜철
  • 승인 2021.11.26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죽향초병설유치원 6,7세 유아들은 11월 26일, ‘찾아오는 병아리 요리교실’닭가슴살 브리또만들기 요리체험을 실시하였으며,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각 반별로 진행되었다.

이번 요리 체험은 다양한 색깔 채소가 우리몸의 어느 부분을 건강하게 만들어주는지 알아보는 이야기를 시작으로, 아이들이 직접 재료를 썰어보고 냄새도 맡아보며 탐색이 이루어졌다.

안전에 유의하여 채소 손질이 끝난 후에, 강사님의 설명에 따라 준비된 브리또 위에 알록달록 파프리카, 양상추, 치킨텐더, 치즈, 피클, 토마토 등을 차례로 놓고, 소스를 뿌린 후 돌돌말아 완성했다.

아이들은 채소를 썰며 “오늘 내가 요리사가 된 것 같아요.”, “채소를 넣고 돌돌 말았던게 너무 재미있었어요.”, “닭가슴살이랑 같이 먹으면 맛있을 것 같아요.”라며 요리활동 소감을

말했다.

누리반 장성일(만 5세) 유아는 “알록달록 채소를 넣어서 브리또를 만드니까 색깔도 너무 예쁘고 채소가 먹고 싶어졌어요.”라며 기대되는 소감을 전했다.

유치원 교사(임지아)도 “아이들이 채소가 우리몸에 미치는 영향을 알고 친해질 수 있는 계기가 되었고, 아이들 스스로 편식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었다. ”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