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보광초, 교육연극의 씨앗이 되다!
괴산 보광초, 교육연극의 씨앗이 되다!
  • 손혜철
  • 승인 2021.12.07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괴산 보광초등학교(교장 이용표) 4, 5학년 학생들은 12월 6일(월)에 음성 청소년 연극제에 초청되어 ‘ 내 이름은 김파탄’, ‘다시 만날 그날’ 공연을 펼쳤다.

 이 공연은 예술꽃씨앗학교를 2년째 운영 중인 보광초등학교에서 학생, 교직원, 학부모, 지역주민 등이 마음을 모은 라온누리 보광 연극제(10월 22일 ~ 11월 12일)의 공연을 본 음성 청소년 연극제 관계자의 초청으로 이루어졌다.

 특히, 기존의 이야기를 그대로 공연하는 것이 아니라 학생들의 생각과 지역의 이야기로 직접 대본을 쓰고 공연 포스터, 현수막, 리플렛도 학생들의 그림과 아이디어로 제작된 학생중심의 연극이 펼쳐진 점이 관람하는 사람들로 하여금 많은 호응을 얻어 내었다.

 학생들의 공연을 본 이용표 교장은 무대 위에서 모두가 주인공이었고 모두의 얼굴이 빛났다며 그동안 열심히 준비해준 학생, 교직원, 예술꽃씨앗학교 선생님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했으며 보광초의 교육연극교육이 다른 학교로도 전해져 많은 학생들이 보다 즐겁고 다양한 학교생활을 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