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소방서, 엄민현 서장 부임 첫 현장 방문
하동소방서, 엄민현 서장 부임 첫 현장 방문
  • 이경
  • 승인 2022.01.17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하동소방서(서장 엄민현)는 설을 앞두고 지난주 화개면 소재 화개장터와 쌍계사를 찾아 현장점검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화개장터는 하동군과 구례군 접경 지역에 있어 영호남 화합의 상징적인 의미를 가진 곳으며, 쌍계사는 신라 성덕왕 23년(724년) 의상의 제자 삼법(三法) 스님이 창건했다.

쌍계사는 국보 1점(국보47호 진감국사대공탑비), 보물 9점의 국가지정 문화재와 20점의 지방지정 문화재를 보유한 조계종 제13교구 본사이다.

이번 점검은 엄민현 서장 부임 첫 지도 방문으로 화재에 취약한 목조건축물과 전통시장에 대한 대응 방안을 모색하고, 화재 시 초기에 진화할 수 있는 소방시설을 점검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소방시설 점검 △산불화재 초기 대응방안 논의 △화재취약 요인 제거 △전통시장 온열·전열기구 안전사용 안내 등이다.

엄민현 서장은 “화재 예방을 위해서는 관계인의 자율적인 안전관리 의식이 중요하며, 소방서와 관계인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안전한 하동군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