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친환경종합타운 환경영향평가 주민 설명 갖는다
세종 친환경종합타운 환경영향평가 주민 설명 갖는다
  • 김현우 기자
  • 승인 2022.04.03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오는 6일 전동면 아람달과 7일 청주시 오송읍 복지회관에서 친환경종합타운(폐기물처리시설) 조성사업 전략환경영향평가서 초안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한다.

전략환경영향평가는 환경에 영향을 미치는 계획 수립 시 환경적 측면에서 계획의 적정성과 타당성을 검토하는 절차로 환경영향평가법에 따라 실시하는 제도다.

시는 관련 규정에 따라 지난해 6월부터 전략환경영향평가 용역에 착수해 같은 해 9월 환경영향평가협의회를 열어 평가 항목, 범위 등을 심의·결정하고 공개했다.

이번 주민설명회는 10여 가지 평가 항목에 대한 검토 결과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을 갖는다.

전략환경영향평가 항목 중 대기질·악취·위생공중보건 항목은 계획지구로부터 5㎞ 반경을 평가범위로 설정했으며, 세종시 전동면, 조치원읍, 연서면, 전의면과 청주시 오송읍 및 공주시 의당면의 경계부가 범위에 포함된다.

전략환경영향평가서 초안은 평가 대상지역 읍·면 사무소에서 오는 25일까지 공람할 수 있으며, 시 누리집(www.sejong.go.kr)과 환경영향평가 정보지원시스템(www.eiass.go.kr/)에서도 확인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이번 주민설명회는 주민의 알 권리 보장을 위해 열리는 자리로 앞으로 입지 선정까지 많은 절차가 남아 있는 만큼 많은 시민들의 참여와 적극적인 의견 개진을 부탁드린다”라며 “지난 2월 반대 집회로 무산된 입지후보지 타당성조사 결과에 대한 설명도 이번 설명회에서 병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친환경종합타운은 1일 처리 규모 400톤의 소각시설과, 음식물자원화시설로, 2028년 완료를 목표로 사업을 진행 중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