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충주 유생 골든벨, 치열한 접전 끝 막 내려
2022 충주 유생 골든벨, 치열한 접전 끝 막 내려
  • 손혜철
  • 승인 2022.05.16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청북도문화재연구원(원장 이종윤)이 생생문화재사업의 일환으로 시행한 ‘충주 유생 골든벨’ 프로그램이 아이들의 치열한 접전 끝에 막을 내렸다.

생생문화재사업은 지역의 문화유산을 보다 가까이 느낄 수 있도록 문화재청에서 주관하고 충청북도·충주시가 후원하며 충청북도문화재연구원에서 시행하는 사업으로, 그 중 ‘충주 유생 골든벨’ 프로그램은 지난 4월 예선을 거쳐 5월 14일 대망의 본선을 치렀다.

이번 충주 유생 골든벨에는 약 90명의 도내 초등생들이 참여했으며, 이중 예선전 상위 33명은 충주 관아공원 현장에 모여 유생복을 입고 마치 실제 과거시험을 치루듯 그 실력을 뽐냈다. 그 결과 장원은 교원대 부설 월곡초등학교 6학년 이지민 학생이 차지했으며, 2등은 충주 중앙초등학교 6학년 김하늘 학생이, 3등은 충주 중앙초등학교 6학년 김소망 학생이 거머쥐었다. 이들에게는 상장 및 각각 갤럭시 태블릿 FE, 갤럭시 버즈 라이브, 드로잉 전자 노트가 수여됐다.

한편, 33명의 학생들이 유생복을 입고 관아공원에 둘러 앉아 문제를 푸는 광경을 본 충주시민들은 하나같이 “아이들이 정말 옛 유생같아 장관이었다”고 입을 모으며 “생생문화재사업을 통해 이렇게 색다르게 우리 역사, 문화유산을 즐길 수 있다니 뜻깊은 사업인 것 같다”며 박수를 보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