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소방서, 다가오는 여름철 에어컨 실외기 화재 주의 당부
영동소방서, 다가오는 여름철 에어컨 실외기 화재 주의 당부
  • 황인홍
  • 승인 2022.05.18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영동소방서(서장 임병수)는 다가오는 여름철 냉방기 화재가 증가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에어컨을 사용하기 전에 실외기 등의 상태를 확인하고 안전수칙을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소방청 화재 발생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에어컨으로 인한 화재가 총 1,168건이 발생했으며, 이로 인해 4명이 사망하고 32명이 다쳤으며 50여 억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특히 에어컨 화재는 6월(8.6%)부터 점차 증가해 본격적인 여름철인 7~8월(62.6%)에 집중 됐으며, 화재 원인은 전기적 요인이 75.4%로 가장 많았고, 부주의(8.6%), 기계적요인(8.1%)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화재의 절반(49.4%)이 공동주택 등 주거시설에서 발생한 만큼 각 가정에서는 본격적으로 에어컨을 사용하기 전에 상태를 철저하게 확인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에어컨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실외기 과열 방지를 위해 벽과 최소 10cm 이상의 간격을 유지해야 하며, 실외기 연결 부분 전선의 훼손 여부를 확인하고 실외기 주위에 발화 위험 물품을 두지 않아야 한다.

또 에어컨 사용 전 먼지 등을 충분히 제거하고 실외기 팬이 작동되지 않거나 소음이 발생하는 등 문제가 생기면 반드시 전문가에게 점검을 의뢰해야 한다.

임병수 소방서장은 “에어컨을 사용하기 전에 반드시 전선과 실외기 상태를 꼼곰히 확인해야 한다”며 “실외기 주변에는 담배꽁초 등 화기 취급에 주의해 안전한 여름나기에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