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여의도 직장인들 위한 점심시간 금융세미나 개최…29일(목)부터 운영
서울시, 여의도 직장인들 위한 점심시간 금융세미나 개최…29일(목)부터 운영
  • 김주관 기자
  • 승인 2022.09.15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서울시가 여의도 금융 핀테크 기업 직장인을 대상으로 점심시간을 활용한 디지털금융 전문 세미나를 929()부터 매월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주제로 프로그램을 구성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점심시간을 활용한 브라운백 형식의 세미나를 통해 시간·비용에 대한 부담 없이 업무에 필요한 디지털금융에 대한 정보를 얻고 관련 업계 종사자와 네트워크를 형성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첫 세미나에서는 금융과 IT의 만남실리콘밸리 핀테크 서비스 최신 트렌드 및 투자 동향을 주제로 핀테크 전성시대를 맞이한 실리콘밸리의 핀테크 산업에 대해 심도있게 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레벨업 Level up’이란 이름으로 진행되는 이번 세미나는 10월에 남미 11월 동남아시아 12월 유럽의 전문가를 통해 디지털금융 산업 최신트렌드에 대해 알아볼 예정이다.

11월 세미나는 올해부터 개최하는2022 서울디지털금융페스티벌기간인 1116()~19() 중에 진행된다.

디지털금융 전문 세미나개최의 목표는 여의도 소재 재직자들이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금융 시장을 이해하고 업무 역량을 제고할 수 있도록 관련 최신 정보를 제공하기 위함이다.

글로벌 디지털금융 트렌드를 주제로 실리콘밸리, 남미, 동남아시아 유럽 등 매월 한 지역을 선정하여 각 지역·업계 전문가를 통해 심도있게 해당 지역의 산업 동향을 알아본다.

일회성이 아닌 연속성있는 디지털금융 최신 트렌드 정보를 얻고, 업계 네트워크를 형성하여 기회의 접점으로 삼을 수 있도록 참가자들의 네트워킹 섹션도 진행된다.

첫 번째 세미나인 9월에는 장성환 베론글로벌 대표가 연사로 나서 본인이 직접 경험한 실리콘밸리의 이야기와 핀테크 최신 트렌드를 설명한다.

장성환 대표는 실리콘밸리에서 엔젤투자자로 스타트업에 투자하고 해외진출을 지원하였으며, 테크 스타트업 글로벌 사업 전문가로서 IBM, Dell, Google, 네오위즈, 카카오 등에서 24년간 다양한 IT 프로젝트 마케팅 및 신규사업 해외사업 개발 업무를 하였다.

강연 세션 후 세미나 참가자들이 교류할 수 있는 네트워킹 세션을 통해 관련 업계 종사들과 정보를 공유하고, 디지털금융 산업 간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속가능한 네트워크 형성을 지원한다.

여의도 소재 금융권 및 핀테크 기업, 유관기관, 스타트업 종사자 또는 디지털금융 산업에 관심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참가신청 링크(https://bit.ly/3BCuUaA)928() 17시까지 사전 신청하고, 참가 확정은 개별 문자 안내를 통해 안내한다.

한편, 서울시는 여의도를 글로벌 금융산업 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 디지털금융 전문대학원, 서울핀테크랩, 서울국제금융오피스, 서울핀테크아카데미 등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세미나가 열리는 여의도 디지털금융 전문대학원(IFC ONE 17)은 서울시와 금융위원회가 손잡고 디지털금융 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설립되었으며, 카이스트가 20년부터 학위(MBA) 및 비학위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디지털금융 대학원은 현재까지 학위 207명 및 비학위 416명의 교육생을 배출하였며, 오는 105()부터 5기 디지털금융 MBA 입학생을 모집한다.

황보연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서울시는 아시아의 금융시장을 견인하고 세계 디지털금융 시장을 선도할 전문인력 양성에 더욱 힘쓸 것.”이라며. “디지털금융 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글로벌 감각을 보유한 인재를 육성·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