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에너지대축제! 유기농의 고장 괴산에서 개최
충북도 에너지대축제! 유기농의 고장 괴산에서 개최
  • 손혜철
  • 승인 2022.09.25 2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도가 에너지산업을 견인하기 위해 지난 2012년부터 야심차게 매년 개최해 온 에너지지 대(大) 축제인 솔라 페스티벌 행사가 오는 10월 1일부터 10월 4일까지 4일간, 괴산군 종합운동장에서 개최한다.

솔라 페스티벌은 태양광, 수소, 이차전지 등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산업비교 우위 선점과 탄소중립 등 에너지 패러다임 전환에 대한 이해증진 및 새 정부의 에너지정책을 알리기 위해 에너지종합 축제로 충북도가 바이오산업에 이어 에너지분야에서도 일찌감치 비교우위를 선점할 수 있도록 전략적으로 준비해온 충북의 대표적 산업축제이다.

그동안 충북도는 솔라페스티벌이라는 에너지 대축제를 디딤돌로 삼아 충북 혁신도시를 중심으로 에너지융복합단지로 지정받고 에너지산학융합원을 유치하여 에너지 전문인력 양성의 요람이 되었다.

또한, 전국유일 태양광산업특구로 지정받아 수소, 이차전지산업을 태동시켰으며 2021년에는 이차전지 소부장 특화단지로 선정되어 이차전지산업이 반도체에 이어 지역경제를 이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11회를 맞이하는 솔라페스티벌 행사는 ‘유기농과 스마트 솔라팜의 만남’을 주제로 하며 주전시관이 구성되며, 충북의 6+3 도정홍보관, 미래생활에너지 체험을 위한 미래관, 수소,수열,이차전지 등 신재생에너지의 어제와 오늘, 그리고 내일을 엿볼 수 있는 미래관도 선보인다.

특히, 체험관에서는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다양한 체험을 현장에서 직접해볼 수 있어 어린학생들에게는 꿈과 희망을 제공하고, 기업관에서는 기업의 우수한 제품과 기술력을 행사장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널리 알릴 수 있는 명실상부한 B2C 행사로서 기업과 소비자가 윈-윈하는 상생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솔라페스티벌 행사가 개최되는 기간에 2022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가 9.30~10.16일간 병행 개최되어 유기농산업에 대한 전주기를 손쉽게 볼 수 있을 뿐 만 아니라 솔라페스티벌 행사를 통해 에너지산업도 볼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괴산은 유기농엑스포를 전후하여 유기농 산업의 메카로 떠오른 만큼 유기농과 신재생에너지가 접목한 스마트 솔라 팜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내실있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