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기업 투자유치 잰걸음
충북도, 기업 투자유치 잰걸음
  • 손혜철
  • 승인 2022.09.28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도가 9월 27일부터 28일까지 제주에서 열린 2022년 중소기업중앙회 대상 투자유치설명회에서 한국기계공업협동조합연합회 등 5개 조합과 투자협약을 체결한 데에 이어 50여개 기업체와 실무간담회를 가지는 등 가시적인 성과를 냈다.

충북도는 27일 한국기계공업협동조합연합회, 한국공간정보산업협동조합, 한국전선공업협동조합, 한국전자산업협동조합, 한국 CCTV산업협동조합등 5개 협회와 충북지역 투자 활성화를 위한 투자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또한, 27일과 28일 충북도 투자홍보부스 실무 간담을 통해 한국전선공업협동조합 R&D센터 구축(100억 규모, 1,000평) 관련 충북 도내 투자를 우선 검토하기로 협의했다.

아울러, 50여개 기업체 투자 상담을 통해 충북도 내 잠재 투자가능성을 타진했으며, 6개 기업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투자 계획에 대해 조속한 시일 내에 본사 방문을 구체적으로 논의하기로 하는 등 실질적 성과를 냈다.

충북도는 R&D센터 구축과 실질적 투자 가능성 높은 6개 기업에 대해서는 전담팀이 기업 방문을 통해 투자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맞춤형 투자정보를 협의하는 등 투자 상담이 투자유치로 이어질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충북도 김영환 지사는 “앞으로 충북도가 참여하는 투자유치설명회를 통해 신규 투자기업을 발굴하고 기업 맞춤형 투자유치로 민선8기 60조 투자목표를 달성할 수 있는 기회로 삼겠다”며 “기업과 친밀한 유대 관계 형성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영환 지사는 개막식날 도지사가 직접 무대에 올라 차별화된 투자유치 설명과 레이크파크 르네상스 등 충북도 현안을 재치있게 풀어내 참석자들로부터 큰 박수와 호응을 이끌어 냈으며, 충북도 투자기업에 대해 신속한 애로사항 해결 등 기업 맞춤형 지원을 약속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