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청천면 도시재생 허브센터 및 공공임대주택 건립’ 착수보고회 개최
괴산군, ‘청천면 도시재생 허브센터 및 공공임대주택 건립’ 착수보고회 개최
  • 손혜철
  • 승인 2022.11.15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 괴산군(군수 송인헌)은 15일 군청 회의실에서 ‘청천면 도시재생 허브센터 및 공공임대주택 건립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착수보고회는 관계 부서장, 전문가, 주민협의체 등 14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발표 후 참석자 의견을 수렴하는 시간을 가졌다.

‘청천면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도시재생 허브센터 및 공공임대주택’은 2025년 준공을 목표로 109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청천면 청천리 69번지 일원에 연면적 4,378㎡, 지하 1층부터 지상 6층 규모로 건립될 계획이다.

청천면 도시재생 허브센터(1,2층)는 △아동돌봄센터 △청소년커뮤니티공간 △공용주방 △공동작업장 △청천마을기업센터 △귀농귀촌인나눔공동체 △청청여성센터 등 거점시설이 입주·조성된다.

또한, 공공임대주택(3~6층) 20호가 들어서며, 지하 1층은 주차장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군은 청천면 도시재생 허브센터와 공공임대주택 건립을 통해 문화, 복지, 주차시설 등 생활 인프라를 확충하고, 다자녀 가구 및 신혼부부의 전입을 유도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청천면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실용적인 디자인을 고안해 누구나 찾고 싶은 건축물을 설계할 예정”이라며 “청천면 도시재생 허브센터 및 공공임대주택이 청천면 내 랜드마크 건축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청천면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국비 포함 188여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정주환경 개선 및 공동체 활성화로 쇠퇴한 청천면 도심기능 향상을 목적으로 하며, 2025년까지 4년간 △청천면 도시재생 허브센터 및 공공임대주택 △안전한 청천거리 △아름다운 청천골목길 △사고없는 청천만들기 △집수리지원 조성 △산내들 문화거리 등 쇠퇴한 구도심 지역을 정비할 계획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