높은 사람이 되기는 쉬워도...
높은 사람이 되기는 쉬워도...
  • 손혜철
  • 승인 2010.11.27 0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도암 이재’ 선생의 어머니는

조선시대 문인인 ‘도암 이재’ 선생의 어머니는
자신의 아들이 과거에 급제하였을 때,
이러한 말을 일러주었다고 합니다.

“높은 사람이 되기는 쉬워도, 좋은 사람이 되기는 어렵다.”

눈앞의 목적을 이루었다 하더라도,
끊임없이 내면을 닦는데 정진하라는, 당부의 말씀인데요.
무조건 1등이 되기만을 요구하는 요즘 시대에,
한번쯤 깊이 생각해볼 말이 아닌가 싶습니다.
우리 불자님들은,
높은 지위만을 얻고자 달려갈 것이 아니라,
내면이 아름다운.. 진정으로 좋은 사람이 되도록,
늘 마음가꾸기에 정진하셨으면 합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